SILICON MITUS

보도자료

보도자료

[Press Release]포스코청암상 받은 허염 실리콘마이터스 대표 상금 `쾌척` 2020-04-23

Source Silicon Mitus

포스코청암상을 받은 허염 실리콘마이터스 대표이사가 상금 2억원을 포항공대(포스텍)와 모교 등에 발전기금으로 모두 쾌척했다.

포항공대는 허 대표이사로부터 1억원의 발전기금을 전달받았다고 20일 밝혔다.

그는 2007년 국내 최초로 스마트기기에 들어가는 필수 반도체인 전력관리통합칩(PMIC)을 개발했다.

또 매년 매출액의 20% 이상을 연구개발에 투자하며 오디오칩 등 4차 산업혁명과 관련된 신기술을 개발하고 있다.

그는 상금으로 받은 2억원 가운데 1억원을 포항공대에 기부했고 나머지 1억원도 모교인 서울대에 기부했다.그는 세계적 수준의 시스템반도체 기술력을 확보한 반도체 전문가로 인정받아 지난 8일 서울 포스코센터에서 포스코청암재단이 주는 2020년 포스코청암상 기술상을 받았다.

실리콘마이터스는 LCD나 모바일 전력용 반도체 칩 설계, 개발, 제조, 도매 등을 하는 기업이다.

학교법인 포항공대 이사로도 재직 중인 허 대표는 "포항공대가 미래사회에 필요한 인재를 길러내고 세계 과학기술을 선도할 수 있는 대학으로 성장하기를 격려하는 뜻에서 발전기금을 냈다"고 말했다.